검증사이트 | 인증사이트 | 온라인카지노 | 카지노사이트 | 파워볼사이트 | 토토사이트 | 파워볼 | 카지노 | 토토 | 안전한사이트 | 파워볼사이트추천 | 파워볼추천 | 우리카지노 | - 카지노월드

  • 카지노월드

마지막 유언 없이 떠난 김우중…평소 온라인카지노 '소박한 장례'(종합)

수원 아주대병원에 빈소…정·재계, 문화단체 조문객 발길 이어져

"해외 청년사업가 양성사업 잘 발전시켜달라는 게 고인의 유지"

(수원=연합뉴스) 김영신 권준우 기자= 9일 숙환으로 별세한 김우중 전 대우그룹 회장의 장례는 김 전 회장이 평소 밝힌 뜻대로 소박하게 치러졌다.

10일 오전 수원 아주대병원 장례식장 1호실에 차려진 빈소에는 가족들과 옛 대우그룹 관계자들 일부가 일찍부터 조문객을 맞을 준비를 했다.

건강 악화로 아주대병원에서 지난해 말부터 11개월간 입원 치료를 해오던 김 전 회장은 전날 오후 11시50분 별세했다.

사단법인 대우세계경영연구회에 따르면 김 전 회장은 평소 연명치료를 받지 않겠다는 뜻을 밝혔다고 한다.

지난 7일부터 급격히 병세가 악화한 이후 가족들은 마지막 준비를 했고, 전날 밤 부인과 자녀, 손주들까지 모두가 지켜보는 가운데 편안하게 영면에 들었다고 한다.

김우중 전 대우그룹 회장 빈소 조문하는 조문객 (수원=연합뉴스) 홍기원 기자 = 10일 오전 경기도 수원시 아주대병원 장례식장에 마련된 김우중 전 대우그룹 회장 빈소에서 조문객이 조문하고 있다.

김 전 회장은 임종 직전 별도의 유언은 남기지 않은 것으로 알려졌다.

대우세계경영연구회 장병주 회장은 빈소에서 기자들과 만나 "지난주 토요일(7일)부터 급격히 건강이 나빠지셔서 특별히 남긴 마지막 말씀은 없었다"며 "평소에 우리가 마지막 숙원사업으로 진행하던 해외 청년사업가 양성 사업을 잘 유지·발전시키라는 말씀을 많이 하셨다"고 말했다.

김 전 회장은 알츠하이머 증세가 있긴 했지만, 주변 사람들을 못 알아볼 정도는 아니었다고 장 회장은 전했다. 투병 중에도 주변과 편안하게 대화를 나누곤 했으며 마지막 순간까지 의식이 있었던 것으로 전해졌다.

빈소는 비교적 소박하게 차려졌으며 오전 10시부터 조문객들을 받고 있다. 김 전 회장은 생전 "요즘 장례 문화가 많이 달라지고 있는 만큼 소박하고 조촐하게 했으면 좋겠다"는 뜻을 여러 차례 밝혔다. 유족들도 이에 동의했다.

대우 측은 사전에 조문객들의 조화와 부의금을 받지 않겠다는 의사를 밝혔지만, 빈소에는 현직 국회의원을 비롯한 정계 인사들과 대우 계열사, 문화 예술계 인사들이 보낸 조화가 속속 들어오고 있다.

장례는 고인과 유족들의 뜻에 따라 천주교식으로 진행된다. 영정 옆으로는 김 전 회장이 다녔던 성당에서 보낸 근조기가 걸렸고, 위패에는 김 전 회장의 세례명인 '바오로'가 함께 쓰였다. <a href="https://cch42.com/casinosite">카지노사이트</a>

김 전 회장의 오랜 투병 생활을 반영하듯 장례식장에 모인 유족과 지인들은 담담한 모습을 보였다.

첫 조문객으로는 박형주 아주대 총장이 다녀갔다.

<a href="https://www.casinoworld7.com">온라인카지노</a>

이어 이재정 경기도교육감과 대우그룹 전·현직 임직원들이 조문을 마쳤고, 이날 오후에는 윤부근 삼성전자 부회장, 황각규 롯데지주 부회장 등이 부의를 표하겠다는 뜻을 전해왔다.

1977년 당시 대우실업 사장이었던 김 전 회장은 "교육 사업을 통해 기업 이윤을 사회에 환원하고 시대가 요구하는 고급 인력을 키우겠다"며 사재를 출연해 대우학원을 설립하고 아주대를 인수했다.

영결식은 오는 12일 오전 8시 아주대병원 별관 대강당에서 치러질 예정이며, 장지는 김 전 회장의 모친 선영이 있는 충남 태안군에 마련될 계획이다.

<a href="https://www.cch42.com">온라인카지노</a>

김우중 전 대우그룹 회장 별세(서울=연합뉴스) 김우중 전 대우그룹 회장이 9일 수원 아주대병원에서 숙환으로 별세했다. 사진은 지난 2015년 12월 15일 서울 중구 밀레니엄 서울 힐튼에서 열린 '대우재단 학술사업 35주년 기념행사'에 참석한 김 전 회장의 모습. [연합뉴스 자료사진]

<a href="https://www.casinoworld7.com/casinosite">카지노사이트</a>

조회 0회